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언론보도

언론보도
언론보도
게시판 상세보기
[문화일보] 민주당 일각 “최악 상황 올수도”… 한국당선 “高大, 입학 취소해야”
2019.08.22
의원실 | 조회 503
정의당은 소명요청서 준비

더불어민주당에서 21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게 딸의 의학 논문 제1저자 등재 등과 관련해 “해명이 안 되면 최악의 상황이 올 수 있다”며 사실상 ‘사퇴’를 염두에 둔 발언이 나오기 시작했다. 정의당은 오는 22일 조 후보자에게 그간 제기된 의혹 및 논란에 대한 소명 요청서를 보내기로 하면서 ‘조국 불가론’으로 가는 수순에 돌입했다는 해석이 나온다. 자유한국당은 조 후보자 딸의 부정입학 의혹을 집중 공략하며 대학 입학 취소와 조 후보자의 사퇴를 촉구했다. 

박용진 민주당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에 출연해 조 후보자 딸 문제와 관련해 “해명이 필요하다고 보고, 여기서 국민이 납득하지 못할 해명을 내놓는다면 최악의 상황으로 갈 수밖에 없다”며 “독특한 사례들이 계속되는 것이 국민과 우리 청년들에게 상대적 박탈감을 갖도록 하는 대상일 수 있다”고 말했다. 송영길 민주당 의원도 SNS에 글을 올려 “일반 국민이 볼 때 현재 제기되는 의혹들만 놓고 봐서는 납득하기 어려운 면들이 있어 보인다”고 말했다. 

정의당은 “사실관계 확인이 필요한 의혹·논란에 대한 정리 작업을 거의 다 했다”며 “내일(22일) 오전 내용을 검토한 뒤 조 후보자 측에 이를 보낼 것”이라고 말했다. 그동안 정의당은 부적격 후보자를 공개하는 이른바 ‘데스노트’를 작성했고, 해당 공직 후보자들이 대부분 사퇴한 바 있다.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조 후보자를 품으면 품을수록 정권의 침몰은 가속할 것이고, 민주당이 조 후보자를 감싸 안으면 감싸 안을수록 자멸을 촉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심재철 의원은 “조 후보자 딸의 대학 부정입학이 확실한 만큼 고려대는 학교의 명예를 지키기 위해서라도 입학을 즉각 취소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국당은 조 후보자를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다.

한편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은 조 후보자의 딸 논란과 관련, “한국 사회에서 가장 민감한 부분인 자녀들의 대학 입학·취업과 관련해 불공정하다고 판단되는 국민적 정서가 있다”고 밝혔다.


김병채·윤명진·정철순 기자 haasskim@munhwa.com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2,231개(18/224페이지)
언론보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61 [지면보도] [조선일보] 국책硏 경고대로, 최악으로 치닫는 국가부채 사진 의원실 2019.10.07 247
2060 [지면보도] [조선일보] 42% vs 27%… 청년층 "분배보다 성장 더 원해" 사진 의원실 2019.10.07 229
2059 [지면보도] [문화일보] 北 도발에도…“올 18억 상당 유엔대북제재 물품 반출” 의원실 2019.09.27 294
2058 [지면보도] [폴리뉴스][김능구의 정국진단] 심재철➂ “경제 어려운 것은 집권세력에게 사진 의원실 2019.09.23 376
2057 [지면보도] [폴리뉴스] [김능구의 정국진단] 심재철② “문 대통령, 지지율 하락 지 사진 파일 의원실 2019.09.22 436
2056 [지면보도] [폴리뉴스] [김능구의 정국진단] 심재철① “(당의) 혁신과 변화·보수 사진 파일 의원실 2019.09.22 380
>> [지면보도] [문화일보] 민주당 일각 “최악 상황 올수도”… 한국당선 “高大, 입학 의원실 2019.08.22 504
2054 [지면보도] [경북도민일보]심재철 “文정권 탈원전 정책, 세계최고 기술력 스스로 파괴 의원실 2019.07.02 845
2053 [지면보도] [쿠키뉴스]심재철 “軍, 靑 질책에 입 닫았나? 지난달엔 분석중!, 이번 의원실 2019.07.02 656
2052 [지면보도] [북악포럼] 심재철 “공수처법, 검찰 목덜미 쥐고 레임덕 막겠다는 것” 사진 파일 의원실 2019.06.07 770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