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언론보도

언론보도
언론보도
게시판 상세보기
[경기일보 사설] 심재철, 스스로 내려놓다
2022.04.13
의원실 | 조회 422

[사설] 심재철, 스스로 내려놓다

심재철 전 의원이 경기지사 경선전에서 내렸다. 12일 사퇴했고, 짧은 입장문을 냈다. “최근 들어 지방선거가 다시금 ‘대선 시즌 2’로 극단적인 진영 싸움으로 혼탁해지는 것을 보고 경기도를 온전히 도민의 품으로 돌려드리겠다는 각오만으로는 역부족임을 깨달았다.” 그는 경기도가 만든 정치인이다. 안양에 자리한 이래 5선을 했다. 국회부의장이라는 중책도 맡았었다. 비(非)경기 정치인이 유독 판 치는 이번 선거판이다. 그가 가진 자리가 컸었다.

선거 기간 내내 경기 정치의 자존심을 말했다. 중앙 정치권 인사의 등판을 거침 없이 비판했다. ‘비서실장을 했던 분이 주군 탄핵에 앞장서고 탈당까지 했다’고 공격했다. 일부의 거물론에 대해서도 조목조목 반박했다. ‘2017 대선 5명 중 5등’, ‘2022 대선 예선 탈락’을 들며 정치 거품이라고 지적했다. 그의 말은 곧 도민의 얘기였다. 적어도 어떤 계층의 도민엔 속 시원한 대변이었다. 그걸 당도 언론도 눈치 보며 말하지 않고 있을때 그 혼자 당당히 말했다.

경선룰의 공정성 왜곡도 넘어가지 않았다. 중앙당 및 도당 공천관리위원들이 사퇴 후 특정 후보의 선대 위원장, 비서실장 등으로 옮겼다. 그는 이 문제도 강하게 지적했다. 비정상적이고 퇴행적인 행태라며 “심판이 출마 선언도 하지 않은 선수와 한 편이 되겠다고 급작스럽게 링 안으로 뛰어 들어간 사례는 유례를 찾아보기 힘든 파행”이라고 비판했다. 백 번 옳은 지적이다. 안 그래도 일고 있는 ‘윤심(尹心)’논란이다. 누군가에는 불공정일 수 있다.

아쉽게도 이런 그에게 선거판은 곁을 주지 않았다. 그의 주장을 모두가 외면했다. 언론의 스피커도 수치로 드러나는 당선 가능자를 쫓았다. 유력 후보에게 치명적일 지적이다 보니 기사화하기를 꺼렸다. 심재철 SNS가 유독 많았던 것도 이 때문일 것이다. 도민에 말할 수 있는 유일한 수단이라 여겼던 것 같다. 하지만 모든 노력이 허사였다. 그는 잊혀져 갔다. 지지율이 4%에서 2%로, 다시 1%대로 무너졌다. 이 즈음에서 스스로 내려놓은 것이다.

서운했을 것 같다. 귀 열어 주지 않은 경기도민, 써 주지 않은 경기 언론, 봐 주지 않은 경기 당원이 서운했을 것 같다. 하지만 그런 정치를 누구보다 잘 알 그다. 그런 정치에서 30년 살아온 그다. 짧은 기간 그가 해온 역할이 분명히 있다. 그의 수원 사무실 외벽에 대형 사진이 아직 붙어 있다. 목이 좋아 많은 도민이 봤다. 그 중에 누구는 ‘심재철 기적’을 생각했을 것이다. 중앙에서도 당당할 경기도 정치인은 심재철 뿐이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난 부족하다’며 그는 떠났다. ‘더 부족하다’고 고백해야 할지 모를 둘이 남았다. 그가 했던 독한 표현을 빌리면 이렇다. 배신자 후보. 불공정 후보.

© 경기일보(www.kyeonggi.com)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2,231개(1/224페이지)
언론보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31 [지면보도] 인천일보 사설-교도소이전 공약 이행 최선 다하라 의원실 2022.08.18 65
2230 [지면보도] 심재철이 김대중에게 돈받고 시위를 지시받았다고 허위진술했다’는 일부 좌파 의원실 2022.06.10 365
2229 [지면보도] <경인일보>최대호 안양시장 예비후보 측 '자서전 무상 배포 의혹'에 .. 의원실 2022.04.30 709
2228 [라디오인터뷰] [시선집중] 심재철 "이재명의 현금 뿌리기, 대선은 효과. 지선에서는 심 사진 의원실 2022.04.14 687
>> [지면보도] [경기일보 사설] 심재철, 스스로 내려놓다 의원실 2022.04.13 423
2226 [지면보도] <경기일보>[국힘 경기지사 경선 ‘별들의 전쟁’] “李 시대 끝내자”… 의원실 2022.04.12 156
2225 [지면보도] <경기일보>[경기도지사예비후보 4인 강점·약점 분석] 국힘 도백 탈환 ‘ 의원실 2022.04.12 121
2224 [지면보도] <중부일보>심재철, 공관위원 선거캠프 합류 비판 "심판이 선수와 한편… 의원실 2022.04.11 128
2223 [지면보도] <이데일리>심재철 “'뜨내기' 유승민 갑자기 출마, 정치 혐오스럽게 만들 사진 의원실 2022.04.09 124
2222 [지면보도] <채널A>국민의힘 62명 지방선거 공천 신청…면접장 달군 ‘윤심’ 의원실 2022.04.09 142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