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보도자료

언론보도
보도자료
게시판 상세보기
비판신문을 겨냥한 보도성향 분석을 중단하라
2004.09.07
의원실 | 조회 2235
-‘문제보도’중 신문이 96%로 압도적 비중 -

참여정부 출범 이후 문화관광부가 각종 언론 매체의 보도 성향을 분석한 후 ‘문제보도’ 및 그에 대한 대응 조치까지 청와대에 보고한 건수는 총 81건에 달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해 4월부터 올 7월말 현재 ‘문제보도’로 분류된 81건 중 일간 종합지, 경제지, 전문지 등 신문이 78건(96.3%)을 차지하며 압도적이었으며, 방송은 3건(3.7%)에 불과했다.

청와대는 지난해 4월 9일 각 부처 공보관실에 공문을 보내 언론보도 내용을 ▲긍정 보도 ▲사실 보도 ▲건전 비판 ▲악의적 비판 ▲오보 등 5가지로 분류해 요약하고 기사의 성격을 분류해 일일보고서 형태로 제출하라고 지시했었다.

문화부가 최근 심재철 의원에게 제출한 국감자료인 ‘언론보도 분류 현황’에 따르면, 이 기간 중 분류된 ‘문제 보도’는 ▲악의적 비판 11건 ▲비판 보도 52건 ▲오보 18건 등 총 81건인 것으로 집계됐다.

‘문제보도’를 언론사별로 보면, 조선일보가 13건으로 가장 많았고, 중앙일보(12건), 동아일보(9건), 국민일보(8건), 경향신문(7건), 한국일보(6건) 등의 순이었다.

특히 조선·동아와 중앙이 각각 보도한 ‘언론 3사의 점유율 75% 발언 근거, 신문공동배달제에 문화산업진흥기금 지원은 신문시장에 대한 개입’, ‘정부의 신문공동배달제 지원 방침에 대한 비판적 논조‘ 등은 ’악의적 비판‘으로 분류됐다.
반면 한겨레, 경향, 국민, 세계 등이 보도한 ‘언론 3사의 점유율 75% 발언, 신문공동배달제에 대한 정부지원의 타당성’ 은 ‘긍정보도’로 분류되고 있어 정부의 보도성향 분석이 크게 편향되어 있음이 드러났다..

‘오보’는 ‘신문공동배달제 문예기금에서 지원’ 등 조선 3건, ’감사원, 「백제문화권, 경북 유교권 개발 등 예산낭비」’ 등 중앙 2건, ‘언론의견-논평도 통제하나- 언론스크린과 옴부즈맨 제도 도입’ 등 동아 2건, ‘뮤지컬 전용극장 건립 사실상 무산, 자금 부지 등 현실성 없이 사업 추진’ 등 국민 2건이었다.

신문사별 ‘비판 보도’는 ‘문화계 편중인사는 문화혁명’ 등 조선 8건, ‘국립국악원장·현대미술관장 등 단체장 인사와 관련 코드맞추기 인사’ 등 중앙 8건, ‘특정 문학단체 출신의 문예진흥원 원장과 사무총장 임명에 대해 편중 인사’ 등 동아 5건, ‘스크린쿼터 논쟁에 관한 영화계 비판’ 등 국민 5건이었다.

방송의 경우 ‘비판 보도’로 분류된 기사는 ‘목조문화재 화재 무방비’ ‘국보 및 보물 방치 훼손’ (KBS 9시 뉴스), ‘정부정책 발표 외래어 의존 빈축’ (광주 MBC) 등 총 3건에 불과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1,560개(156/156페이지)
보도자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 盧 정권의 언론정책, 야누스의 위선 파일 의원실 2004.10.03 2069
9 文振기금 폐지에 따른 부당이익 4백여억원 꿀꺽 파일 의원실 2004.10.01 1993
8 난지도 대중골프장 특권층 비밀골프 성행 파일 의원실 2004.09.30 6353
7 메아리 없는 발굴조사비용 108억 파일 의원실 2004.09.30 2089
6 독립기념관장 내정 철회해야 파일 의원실 2004.09.30 2042
5 국회 홈페이지를 통해 개인정보 새나간다 파일 의원실 2004.09.30 2493
4 삼성에 청탁 압력 전화 청와대 양비서관의 해명은 거짓말 파일 의원실 2004.09.09 2093
3 방송위 디지털시대선포식 졸속 파일 의원실 2004.09.09 2139
>> 비판신문을 겨냥한 보도성향 분석을 중단하라 파일 의원실 2004.09.07 2236
1 문화유산 보존관리 예산 최하위권 파일 의원실 2004.09.07 2220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51   152   153   154   155   156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