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언론보도

언론보도
언론보도
게시판 상세보기
안양지역 정치권 "市, 안양교도소 이전 문제 공개토론 나서야"
2023.02.01
의원실 | 조회 261

안양지역 정치권 "市, 안양교도소 이전 문제 공개토론 나서야"

심재철 전 국회부의장과 유영일 경기도의원, 음경택 안양시의회 부의장, 강익수 안양시의원 등은 1일 안양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안양시에 공개토론을 제안하고 나섰다. 음경택 시의회 부의장 제공

 

안양시가 시민을 대상으로 안양교도소 이전부지 활용방안 설문조사에 나서자 지역 정치권이 시에 공개토론을 요구하고 나섰다.

 

심재철 전 국회부의장과 유영일 경기도의원, 음경택 안양시의회 부의장, 강익수 안양시의원 등은 1일 오전 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시는 교도소 문제에 대한 공개토론을 왜 피하고 있냐”면서 “정당한 절차 없이 형식만 갖추려는 꼼수를 중단하라”고 밝혔다.

 

먼저 심 전 부의장 등은 시의 안양교도소 설문조사에 대한 의문을 제기했다.

 

시는 이날부터 7일까지 시민 1천명을 대상으로 대면, SNS, 홈페이지 등을 통해 안양교도소 이전 부지 활용방안 설문조사를 진행한다.

 

조사 내용은 이전 사업 동의 여부 및 인지도, 이전 부지 희망 역할 및 원하는 시설, 공원 및 공공문화시설 조성 시 선호 시설 등이다.

 

이들은 “설문조사를 진행하더라도 중립성이 제대로 갖춰질 것인지 의심스럽다”며 “특정 의견자들이 SNS에서 서로 다른 이름으로 한 방향으로 몰아가면 어떻게 가려낼 지 모르겠다. 형식만 갖추겠다는 꼼수”라고 주장했다.

 

이어 “설문조사에 앞서 시민들에게 교도소 문제에 대한 주민설명회부터 먼저 하는 게 순서"라며 “설명과 의견 수렴을 하지도 않고 양여부지의 면적도 확정되지 않은 상태에서 ‘이전’이라고 못박은 채 활용방안 운운하는 것은 시민을 우롱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시에 공개토론도 제안했다.

 

심 전 부의장 등은 “부지활용방안을 조사하려거든 부지면적이 확정된 후 복수의 여론조사로 객관성과 공정성 등을 갖춰야 한다”며 “시는 시민의 알권리 충족을 위해 이전인지 재건축인지 공개토론에 나서야 한다”고 요구했다.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2,253개(2/226페이지)
언론보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43 모바일 [지면보도] [경기신문] 심재철 전국회부의장, 인덕원~동탄 전철 현장 방문 의원실 2023.06.14 315
2242 [지면보도] 어버이 위로잔치에 하모니커로 심금울려 사진 의원실 2023.05.04 253
2241 [지면보도] 1기 신도시 재정비 방향은? 사진 의원실 2023.04.11 262
2240 모바일 [지면보도] 신도시 재정비 방향은 의원실 2023.04.11 214
2239 [지면보도] 심재철 전 국회부의장, 최대호 안양시장에게 공개토론 제안 사진 의원실 2023.02.01 298
2238 [지면보도] 안양교도소 이전인가, 재건축인가? 공개토론 촉구 기자회견 사진 의원실 2023.02.01 262
>> [지면보도] 안양지역 정치권 "市, 안양교도소 이전 문제 공개토론 나서야" 사진 의원실 2023.02.01 262
2236 [지면보도] 심재철 전 국회부의장, 안양교도소 이전인지 재건축인지 최대호 시장에 공개 사진 의원실 2023.02.01 235
2235 [지면보도] 심재철 전 국회부의장, 손혜원 전 의원 가족이 제기한 재판에서 승소 사진 의원실 2023.01.21 233
2234 [지면보도] 심재철 전 의원, 사자명예훼손 재판 승 의원실 2023.01.21 186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